국민대학교 글로벌창업벤처대학원

기획특집

국민대 AASCP 사업단의 따뜻하고 아름다운 동행

우리 학교 체육대학에서는 재능기부를 통한 아름다운 동행에 앞장서고 있는 곳이 있다. 바로 국민대학교 체육대학의 AASCP (Active Aging Sport Care Project) 사업단의 이야기다. 현재 AASCP사업단에서는 7호관의 환경미화를 담당해주시는 어머님들을 대상으로 운동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학생들은 프로그램구상부터 진행까지 모든 과정을 스스로 진행하고 있으며, 운동이 끝나고 마사지를 해드리고 함께 식사를 하는 등 운동처방을 넘어선 관계를 형성하고 있다. 같은 공간에서 생활했지만, 서로 왕래가 없었던 어머님들과 학생들 사이에 깊은 유대가 형성되고, 그 유대로부터 따뜻하고 아름다운 동행이 펼쳐졌다. 
 

Q. 국민대학교 체육대학 AASCP(Active Aging Sport Care Project) 사업이란?

현재 건강관리산업이나 Active Aging 서비스 등의 라이프케어(life-care)가 글로벌 경제를 선도할 차세대 유망 산업으로 확대되고 있으며, 활기차고 건강한 노년기를 준비하기 위하여 스포츠 참여를 통한 예방교육과 셀프케어 프로그램에 대한 관심이 증가할 것으로 예측된다. 따라서 스포츠 참여를 통하여 노화의 속도를 늦춰주고 일의 수행능력 개선 및 만성질환의 감소, 건강질환의 예방 등의 효과를 얻을 수 있는 스포츠케어 전문 인력의 양성이 시대적으로 요청될 것이다. 이에 Active Aging Sport Care Project 사업단은 건강하고 활기찬 노년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스포츠를 통한 돌봄 서비스를 수행할 수 있는 전문 인재를 양성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AASCP 사업단은 국내 체육대학 중 유일하게 Active Aging 관련 특성화 프로그램을 운영되고 있어 이 분야에 선도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체육대학 AASCP 특성화 사업을 통해 육성된 스포츠케어 전문 인력은 시니어케어 산업분야에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 AASCP사업단 인터뷰 ]

Q. 이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 계기가 무엇인가요?

- 국민대학교 대학원 스포츠윤리 박사 이제헌

학교에 있으면서 매일 만나고 우리를 위해 헌신해 주시는 어머님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좋은 취지의 프로젝트라는 생각이 들어 함께 하게 되었습니다. 처음에는 어머님들과 우리들 사이에 서먹서먹하고 어색한 분위기가 돌았지만 한 번, 두 번 함께 하면서 낯선 공기는 사라지고 친근하고 즐거운 분위기로 가득했습니다. 우리의 지도에 맞춰 잘 따라와 주시고 적극적으로 매 시간에 임하시는 어머님들을 보며 더욱 열심히 준비하게 됩니다. 프로젝트의 마지막까지 부상 없이 어머님들에게 즐거운 시간이 되도록 더 많이 준비하고 노력하겠습니다.  


Q. 프로그램을 진행하면서 어려웠던 점이 있나요?

- 국민대학교 교육대학원 이준호

이 프로젝트에 참여하게 되면서 많은 긍정적인 기대들도 있었지만 약간의 걱정도 함께 있었습니다. 운동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실행하는 모든 과정에 있어서 다양한 연령대라는 특수성을 고려해야 한다는 것이 생각보다 어려웠습니다. 우리 팀의 이제 막 배움을 시작한 친구들부터 현장에 있는 선배님들까지 여러 구성원들 모두에게 쉽지 않은 부분이었습니다. 이런 점들을 프로젝트 시작 전부터 함께 의논하고 고민하면서 해결방안을 찾아갔던 과정들이 모두에게 좋은 영향력을 줬습니다. 저 역시 앞으로 학생들을 지도하고 학생들에게 올바른 운동방향을 제시해야하는 예비 선생님으로서 소중한 경험이었다고 확신합니다.


- 대학원생 DEAN

처음에 사투리를 쓰시는 어머님들이 계서서 알아듣지 못하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하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점점 사투리에 익숙해졌고 어머님들과도 더욱 친해졌습니다. 이번 프로그램 같은 기회를 더욱 많이 만들어서 어머님들과 장기간으로 운동을 하고 싶습니다.


Q.프로그램을 통해 느낀점이 있나요?
- 국민대학교 스포츠교육전공 18학번 황초희

평소에 AASCP라는 사업이 우리과에서 진행되고 있다는 것을 알고 있었지만 이제 막 대학교에 입학한 저는 여러 가지로 부족하다고 생각을 하고 있었습니다. 그런 와중에 교수님이 추천해 주셔서 용기를 내 참여하게 되었습니다. 

프로젝트에 참여하면서 선배님들에게 프로그램 계획부터 실행까지 정말 많은 것들을 배울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강의실에 앉아 수업듣기로만 끝나는 것이 아니라 현장에서 지도 대상자분들을 모시고 동작 하나하나 직접 지도를 해보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도 알게 되었습니다. 

아직 1학년이지만 미래 진로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하는 계기가 되었고, 아무것도 몰랐던 신입생에서 전공진로와 그것을 향한 과정에서 내가 무엇을 해야 하고 어떻게 방향을 잡아 나아가야 하는지 배울 수 있는 값진 소중한 기회였다고 생각합니다.  

 

- 국민대학교 대학원 스포츠윤리 임다연

운동지도 경험은 많지만 우리에게 도움을 주시는 분들에게 재능 나눔을 통해 직접적으로 도움을 드릴 수 있어서 특히 좋았습니다. 그리고 어머님들의 프로젝트에 임하는 적극적인 자세로 수업의 가치가 올라갔다고 생각합니다. 그렇기에 지도자의 입장에 있는 우리도 더 나은 프로그램의 구성과 교육으로 수업의 가치에 맞는 수준의 프로그램이 되도록 더운 더 노력할 것입니다. 

또한 학부생과 대학원생들이 함께 협력해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같은 건물 내에 매일매일 얼굴 마주보는 어머님들과 더욱 친밀해질 수 있는 시간이었습니다.

 

Q. 이번 프로그램에서 가장 좋았던 점은 무엇인가요?
- 어머님 대표 

평소에 일을 하면서 신체적으로 힘든 점들이 많았습니다. 어느 특정 부위라 할 것 없이 전신에서 통증이 있었습니다. 평소에 일을 마치고 학교 내 웰니스 센터에서 한시간정도 운동을 하고 있었지만, 아무런 지식 없이 혼자 운동을 하려니 런닝머신이나 스트레칭 같은 간단한 운동밖에 할 수 없었습니다. 하지만 이 프로그램에서는 많은 선생님들의 친절하면서도 전문적인 지도로 더욱 효과적인 운동을 할 수 있어서 좋습니다. 선생님들과 함께 호흡하고 마주하는 시간이 가장 좋고, 앞으로 계속되는 수업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할 것입니다. 프로젝트 기간이 짧아 아쉽지만 앞으로 또 다양한 프로젝트에 참여하고 싶습니다.

 

한편, 이번 프로그램은 총 7주차로 매주 수요일, 금요일 11시에 진행되고 있다. 프로그램은 스트레칭, 필라테스, 댄스 등 매주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되고 있으며, 대상자와 진행자 모두 큰 만족을 느끼고 있다. 이번 프로그램에서 학생들과 어머님들은 그저 운동을 가르치고 배우는 관계를 넘어서 서로를 진심으로 생각하는 유대관계를 형성하게 되었다. 학생들은 다음에도 어머님들과 함께 할 수 있는 기회가 생겨 더 재미있고 보람찬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싶다고 한다.

근무시간 안내

학기중 월,화,수 09:00~17:00 목,금 09:00~22:00 09:00~15:00

방학중 월~금 09:30~16:00

점심시간 12:00~13:00